컨텐츠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왼쪽메뉴바로가기
서브이미지 국립진주박물관은 임진왜란과 관련된 동아시아의 사회의 역사, 경남의 역사와 문화를 종합적으로 연구,전시,교육하고 있습니다.

 전시안내

  • 매주 월요일, 1월 1일 휴관 - 관람안내 : 이동하기

국립진주박물관은 지역주민 및 방문객을 위해 다양한 주제의 특별전을 개최하고 있습니다.

테마전 『절제의 미덕, 계영배戒盈杯』

테마전 『절제의 미덕, 계영배戒盈杯』
기  간2015-04-21 ~ 2015-05-31
장  소기획전시실
주  관국립진주박물관
내  용
국립진주박물관(관장 진화수)은 오는 4월 21일(화)부터 5월 31일(일)까지 테마 전시 ‘절제의 미덕, 계영배戒盈杯’ 전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지나친 욕심을 경계하라’ 는 선조들의 교훈을 되새기고, 그 속에 숨어 있는 과학적인 원리를 전달하고자 마련하였다.
계영배는 가득 참을 경계하는 잔이라는 뜻으로, 절주배節酒杯라고도 하며 서양에서는 ‘피타고라스의 컵(Pythagorean Cup)’ 이라고도 한다.
계영배는 어느 정도 술이 채워지면 밑으로 빠져나가도록 고안되어 있다. 이러한 것을 사이펀(Siphon) 현상이라고 한다. 사이펀이란 대기의 압력을 이용하여 액체를 하나의 용기容器에서 다른 용기로 옮기는 데 쓰는 관管을 말한다.
계영배는 잔 안쪽 면부터 매화가지 모양의 관이 바깥 면까지 연결된 것(백자 양각 매화 쌍학무늬 탁잔)과 잔의 중앙에 이중의 원통형 관이 놓여져 있는 것(백자 양각 매화 쌍학 문자무늬 탁잔)이 있다. 특히 원통형 관의 잔은 술이 한번 빠져나가면 일정 시간이 지나야만 다시 채울 수 있다. 이는 잔에 담겨진 술은 빠져나가도 이중 관 사이 공간에는 일정 시간 동안 술이 남아있기 때문이다.
이번 전시에는 두 형태의 계영배 4점이 선보인다. 특히 컴퓨터단층촬영(CT: Computed Tomography)과 영상물 자료로 잔의 내부 구조와 원리를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하였다. 또한 관람객이 직접 모형 잔에 물을 채워서 체험해 볼 수 있는 기회도 마련하였다.
이번 전시는 과학의 달을 맞이하여 유물 속에 깃들어 있는 선조들의 창의성과 삶의 지혜를 체험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목록보기
예약서비스
단체관람
전시해설안내
학생자원봉사
교육프로그램
“페이지 처음으로 가기